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화물운전자 복지재단『현판식』개최, 본격 출발

 

 국토해양부는 3월 31일(수) 16:00 서울 여의도(정우빌딩 7층)에서 최장현 2차관을 비롯하여 재단 이사장·임원, 카드사 임원, 유관단체 임직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물운전자 복지재단 현판식을 개최하였다.


 화물운전자 복지재단은 매년 30억~40억을 화물운전자 자녀 장학사업, 운전자 사망시 피해보상 지원 등 다양한 복지사업을 시행하게 되어 약 38만명에 달하는 사업용 화물차 운전자의 복지향상 등에 기여하게 된다.


 국토부는 '04.3월 화물차 유가보조금 지급절차의 투명성 및 편리성 제고를 위하여 카드제를 도입하고, 국토부와 카드사간 협약에 따라 카드사가 ‘수익의 일부’를 출연하여 적립한 기금을 재원으로 화물운전자 복지재단을 설립키로 하고, '09.8월부터 화물운송업계, 차주단체, 화물연대, 변호사, 회계사, 민간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재단설립추진T/F와 재단설립추진위원회를 통해 재단설립을 추진해 왔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