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리츠 활성화를 위한 국제세미나 개최

  • 자산 17조 달성한 리츠, 세계 시장 진출 모색

국토교통부(장관 유일호)는 일본·싱가포르의 리츠(REITs*) 전문가를 초빙하여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리츠 활성화 정책 국제 세미나”를 서울 전경련회관에서 11월 12일(목)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 리츠란? 주식회사의 형태로 다수의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모아 부동산에 투자하고 수익을 돌려주는 부동산간접투자기구(Real Estate Investment Trusts)

이번 세미나는 자산규모 17조원을 달성하며 역대 최대 성장추세를 기록하고 있는 국내 리츠산업을 국제수준으로 발전시키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로, 2000년대 초반 우리나라와 비슷한 시기에 리츠를 도입하여, 상장 리츠를 100조원 규모로 성장시킨 일본과, 부동산 규모의 한계에도 불구하고, 중국, 말레이시아 등 해외투자 활성화를 통해 60조원 규모로 성장한 싱가포르 리츠 사례를 통해 우리나라 리츠의 나아가야 할 방향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에는 아시아 부동산투자분야의 석학인 싱가포르국립대 Ong Seow Eng 교수와 Masaki Mori교수가 각각 싱가포르 및 일본의 부동산시장과 리츠 현황을 발표하며, 명지대 이상영 교수, 건국대 이현석 교수가 국내 리츠 공모활성화 및 다각화 방안에 대한 주제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주제발표 이후 진행될 토론에서는 조만 KDI국제정책대학원 교수를 좌장으로 정부, 언론인, 리츠 업계, LH공사 등 다양한 리츠분야 전문가들이 참석하여 리츠 발전방안 및 향후 정책방향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는 리츠 경쟁력 제고를 위한 정책 방향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학계·업계·정부가 한자리에 모여 논의하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언급하면서, “싱가포르, 일본 등의 사례를 배워 우리 리츠도 세계시장에서도 뒤지지 않는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발전적 논의가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11월 12일(목) 13시 30분부터 17시까지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3층 다이아몬드룸에서 개최되는 이번 세미나는 한국리츠협회가 주최하고 국토교통부, 한국부동산분석학회가 후원하며, 국내외 리츠 관계자와 전문가 등 약 15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