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무인이동체 분야 혁신성과를 한 눈에… 26일부터 엑스포 개최

  • 드론·개인용비행체(PAV)·부품·전시회·컨퍼런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 구성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 이하 ‘국토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 이하 ‘산업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 국방부(장관 서욱, 이하 ‘국방부’), 방위사업청(청장 강은호, 이하 ‘방사청’)이 주최하고,

한국드론산업진흥협회, 한국무인이동체연구조합이 주관하는 무인이동체* 전시회 및 컨퍼런스인 ‘2021 무인이동체산업엑스포(UWC, Unmanned World Congress)’가 오는 9월 26일(일)부터 28일(화)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 (무인이동체) 자율주행 및 원격조종이 가능한 이동체로, 운용환경에 따라 드론·PAV, 주행로봇, 무인선박 등으로 구분되며, AI, ICT, 로봇, 항공, 센서, 위성 GPS 등 첨단기술의 집약체로 모빌리티, 국방, 배송, 도시관리, 재난대응, 치안, 환경, 기상, 농업, 우주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 가능


< 2021 무인이동체산업엑스포 주요 일정 >


◈ (온·오프라인 개막식) ‘21. 9. 27(월) 10:30~10:50 / 코엑스 D홀(Hall) 메인무대
◈ (전시회) ‘21. 9. 26(일)~28(화) / 361개 부스
◈ (컨퍼런스) ‘21. 9. 27(월)~28(화) / E홀

* 무인이동체(드론·PAV·UAM) 기술, 시장, 활용, 핵심 동향 / 무인이동체 국방 분야


◈ (부대행사) ‘21. 9. 26(일)~28(화) / 코엑스 D홀 메인무대, 컨퍼런스 E홀


이 행사는 2018년부터 산업부·과기부가 추진해온 국내 최초 무인이동체 전문 엑스포로서, 혁신성과 홍보, 비즈니스모델(BM) 소개, 산학연 네트워킹을 통해 산업 활성화, 기업경쟁력 강화와 4차 산업혁명 기술 등 첨단기술을 적용한 ‘미래 산업’ 및 ‘스마트 국방’의 비전 제시를 목적으로 한다.

올해는 정부의 핵심 선도 분야인 ① 드론(활용서비스, R&D(석·박사)인력 양성 등), ② PAV* 및 UAM**, ③ 국방 무인체계(육해공군 무인이동체)를 주제로 선정하였다.

* (PAV) Personal Air Vehicle, 개인용비행체, 전기식 수직이착륙(eVTOL, electric Vertical Take Off & Landing) 방식 비행체로 헬기 대비 친환경, 저소음 특성으로 도심 물류 배송 및 여객용으로 활용 가능, **(UAM) Urban Air Mobility, 도심항공교통


국토부(26부스), 산업부(127), 과기부(70), 국방부(60)등 정부 R&D 혁신성과 전시 부스와 민간기업의 홍보부스(58개사 78부스) 등 총 361부스(7,281㎡) 규모의 ‘무인이동체 전시회’가 열리고, UAM, 국방 무인이동체, 불법드론 대응 등을 주제로 하는 ‘컨퍼런스’와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된다.

[1] 무인이동체 전시회(9.26(일)~28(화))

전시회에서는 드론, PAV, UAM 등 미래 유망 산업의 시장 및 인력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정부와 기업의 신기술 개발과 인력 양성 관련 주요 성과가 전시된다.

산업부 R&D 홍보관에는, 국내 독자 기술로 한국항공우주연구원(KARI), 한국항공우주산업(주)(KAI), 현대자동차(주)(이하 ‘현대차’), 베셀에어로스페이스(주)(이하 ‘베셀’) 등이 참여하여 개발 중인 「틸트프롭(Tilt-Prop) 형태의 한국형 개인용비행체 PAV(OPPAV, Optional Piloted PAV) 」성과가 전시되고, 현대차 UAM 비행체 축소 모델과 현대차 넥쏘(NEXO) 수소연료전지를 항공용으로 개조하여 탑재할 예정인 LIG넥스원(주)(이하 ‘LIG’)의 「수소연료전지 기반 대형 카고(Cargo) 드론(Lift&Cruise형태)」 개발 현황과, 승객용 캐빈(Cabin)을 분리·장착 가능한「리프트캡슐(Lift Capsule) PAV 컨셉 모델」이 전시될 예정이다.

또한, 산업부 「소재부품장비기술개발사업(소부장사업)」지원으로 미섬시스텍(주), 현대차, 벡셀(주), 한국카본(주), 베셀, KARI, KAI 등이 참여하여 국산화 개발중인 「PAV용 전기식추진시스템(항공용 배터리, 모터시스템)」 개발 현황을 소개한다.

아울러, 도서(섬) 및 산간지역과 31사단 및 격오지 부대를 대상으로 산업부가 추진 중인 배송드론 실증사업 성과도 전시된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가이온(주), 네온테크(주), 엑스드론(주),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주), 블루젠드론(주), GS칼텍스(주) 등 대기업과 드론 제조 중소기업이 협업하여 상용화 실증 중에 있고, 드론 등 첨단 무인이동체기술을 접목하여 미래전에 대비중인 軍과도 협력하여 군수품 드론 배송(10kg급) 실증을 추진중으로, 향후 군(31사단)은 탑재용량 200kg급 수소연료전지 기반 카고드론의 테스트베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미래 유망산업인 무인이동체 분야 R&D 인력 공급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산업부의 ‘산업용 무인비행장치 전문인력 양성사업관’에서 건국·국민·세종·항공·부산·한서·호서·원광대 석·박사과정 학생들과 기업체가 함께 추진한 드론·UAM 분야 산학프로젝트들이 소개되는 것도 주목할 부분이다.

과기부는 ‘DNA(Data, Network, AI)+ 드론사업’과 산업부 등 타부처와 협력하여 추진중인 ‘불법드론 지능형 대응기술 개발 사업’ 및 ‘공공혁신조달 연계 무인이동체 및 S/W 개발사업’의 성과를 전시한다.

국토부 홍보관(드론기업 16개, 항공안전기술원)에서는 불법드론 탐지(LIG넥스원), 드론 엔터테인먼트(유비파이), 자동 비행 드론시스템(유시스) 등 드론 규제 샌드박스 사업 지원을 통해 개발한 국내 드론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국토부는 드론 우수기술의 실증을 지원하고 이를 조기 상용화할 수 있도록 2018년부터 드론 규제 샌드박스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 피자 배송 상용화를 성공시킨 (주)피스퀘어를 포함한 13개 드론기업*을 선정(‘21.5월)하여 다양한 실증을 지원하고 있다.

* 피스퀘어, 유비파이, LIG넥스원, 나르마, 엑스드론, 무지개연구소, 두산디지털이노베이션, 니어스랩, 카르타, 리하이, 스마티, 지텔글로벌, 한국법제연구원


국방부 전시관에서는 드론봇 전투체계를 선보일 대한민국 육군과 더불어 공군과 해군이 공동으로 폭발물 탐지 로봇, GPS 전파 교란 드론, 함정용 드론 등 국방 무인체계를 통합하여 선보인다.

전시회에는 LIG, 대한항공(주), 한국항공기술(KAT), 한컴그룹(주), 유맥에어(주), 한국무인이동체연구조합 회원사 등 다양한 국내 무인기(드론) 관련 기업들이 참여하여, 드론, 항법기술, 대드론시스템*, 충전스테이션, 드론 관제 지상국 등을 선보인다.

* 드론의 위협에 대응하는 안티드론시스템, counter drone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안전기술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 한국원자력연구원 등 국내 무인기 연구개발 기관들과 공공수요처들이 전시관을 조성하고, 아울러, 부산테크노파크는 ‘부산지역의 드론산업 현황과 육성 계획’을 홍보하며, 전남테크노파크는 ‘5G 기반 드론 활용 스마트영농 실증사업’ 성과를 전시할 예정이다.

[2] 무인이동체 컨퍼런스(9.27(월)~28(화))

컨퍼런스의 1일차(9.27(월)) 에는 UAM 전문 세션(SESSION)(기술·정책, 개발 동향·전망 등), 2일차(9.28(화))에는 국방과 대드론관련 4개의 세션으로 구성된다.

(1일차) 현대차에서 ‘UAM 사업 추진전략’을 한화시스템에서는 ‘국방 UAM 개발 방향’을, ETRI에서는 ‘UAM 도심 물류 개발 방향’에 대해서 발표하고, 국토부에서 한국형도심항공교통(K-UAM) 정책 및 기술동향, 항우연에서 한국형 PAV 개발 현황을 발표하고, PAV 전기식추진시스템에 대해서도 논의할 예정이다.

(2일차) 오상진 국방부 국방개혁실장이, ‘UAM의 출현에 따른 새로운 국방 무인체계의 기회와 전망’이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美국방혁신단(DIU)에서는 ‘미국의 국방신속획득사업’에 대해서 설명하며, 공항, 원전 등 국가중요시설에서의 ‘불법드론 탐지 및 대응방향’, ‘무인기 5G 통신 표준화 동향’, ‘드론 포렌식 기술’에 대한 발표가 진행된다.

[3] 부대행사(9.26(일)~28(화))

부대행사로 기업 경쟁력 강화 및 사업기회 제공 등을 위한, ▴국방 신속획득사업 컨설팅, 「드론융합얼라이언스 세미나」, 「재직인력 보수교육」, 「드론챌린지대회(과기부 ‘DNA+ 드론 챌린지’ 등) 설명회」등이 진행된다.

‘드론융합얼라이언스 세미나’는 드론 활용 서비스 세미나, 드론 개발자 워크샵, 드론융합얼라이언스 및 UAM 포럼, 방재·안전 워크샵으로 구성된다.

‘DNA+드론 챌린지 대회’에서는 데이터(Data), 네트워크(Network), 인공지능(AI)와 접목한 드론 지정공모 챌린지, 자유공모 챌린지, 아이디어 공모 참가자를 대상으로 우수상을 선정하여 시상한다.

국토교통부 김동익 첨단항공과장은 “국토부는 드론산업 육성을 위해 다양한 실증지원, 규제완화, 공공분야 드론활용 제고 등을 지속 추진중이며, 앞으로도 드론산업 성장을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이 행사를 통해 더 많은 국민들이 드론을 체험하고, 더 많은 학생과 청년들이 드론을 통해 꿈을 실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자세한 내용은 무인이동체산업엑스포 누리집(www.uwc.center)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