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자율주행차·드론 등 ‘국토교통 미래기술’ 한눈에 본다

  • 5.25(수)~5.27(금), 2016 국토교통기술대전 개최

국토교통 분야 연구 성과와 신기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2016 국토교통기술대전’이 서울 코엑스(COEX)에서 25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7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열린다.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가 주최하고 국토교통 연구 개발(R&D) 관리기관인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주관하여 올해로 5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국토교통 분야 기술의 미래를 책임지는 116개 기관이 참여하는 최대 규모의 연구 개발(R&D) 전문 전시회이다.

‘국민 속으로, 세계 속으로, 국토교통 연구 개발(R&D)'을 주제로 국민의 관심과 이해를 높이기 위한 전시회, 지식과 기술의 공유·확산을 위한 국내외 콘퍼런스는 물론, 발주처 초청 설명회 등 투자유치 지원, 전 국민 대상 아이디어 공모전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전시관은 국토교통 新산업을 포함한 14개 특별관과 국민 실생활과 연관성이 높은 국토교통 분야별 테마관으로 구성된다.(총 207부스)

특별관에는 자율주행자동차와 소통하는 도로시스템, 드론안전운항 기술, 해수담수화 플랜트 등 국토교통 7대 신산업 기술과 한옥, 무가선 저상트램,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교량기술 등이 전시될 예정이다.

테마관은 스마트 사회간접자본(SOC), 미래자원 플랜트, 행복도시 공간, 미래철도, 지속가능 교통, 글로벌 항공, 창조기술 사업화, 신기술의 8개 주제로 구성된다.

행사기간 중 국외 철도운영기관 초청 국제 세미나, 탄소저감형 건설재료 기술 개발 국제 세미나, 기후변화 대비 수자원 적응기술 개발 성과 발표회, 한옥 기술개발 포럼 등 국내외 콘퍼런스도 진행되며, 공공기관 보유기술 중소기업 이전, 투자유치 설명회, 국내외 발주기관 초청 기술설명회, 연구현장투어 등 실질적 업무 성과 창출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사회 저명인사들이 참여하는 멘토링 워크숍, 전 국민 대상 아이디어 공모전, 관람객 체험형 행사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통해 국민들이 직접 보고 듣고 느낄 수 있는 자리도 마련하였다.

개막일에는 “정보통신(IT)과 인문학”이라는 주제로 최진기 오마이스쿨 대표, “민간무인기 실용화 동향”이라는 주제로 심현철 카이스트(KAIST) 항공우주공학과 교수 등이 참여하는 멘토링 워크숍 4세션이 진행된다.

26일에는 ‘국민과 행복을 이어주는 국토교통기술의 미래, 상상하라!’의 주제로 3~4월에 진행되어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아이디어 공모전 최종 심사(총 426 접수건 중 1차 심사결과 선정된 12건에 대해 대상 등 선정 예정)도 진행된다.

또한 국토교통부는 개막식에 앞서 글로벌 벤처캐피털인 요즈마그룹*(회장 : 이갈 에를리히)과 벤처·중소기업 해외 진출 지원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할 계획이다.

* ’93년 이스라엘 정부·민간(6:4) 공동 설립 캐피탈, ‘요즈마펀드’로 전세계 이스라엘계 벤처기업 지원(20여개 이상 나스닥상장), ’15년 한국법인 설립


양해각서의 주요 내용은 ①미래 유망기술·투자정보 공유, ②해외진출 희망기업의 해외 바이어 발굴 및 설명회 행사 공동개최, ③요즈마 스타트업 캠퍼스 활용, ④요즈마 펀드 지원 검토 등이다.

현재 국토부가 추진 중인 중소기업 기술 사업화(연간 약 200억원 지원) 사업에 요즈마 그룹의 협력이 더해질 경우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본 행사를 통해 국토교통 R&D가 국민들에게 친근감있게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를 보유한 기업들에게 기술 상용화 및 시장진출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우리 경제의 튼튼한 뿌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2016 국토교통기술대전”의 주요일정, 세부 프로그램 등은 공식 누리집(www.techfai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누구나 무료로 입장이 가능하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