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근린재생형 도시재생사업 우수사례” 세미나 개최

  •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총 3회(10.25일, 11.8일, 11.29일)에 걸쳐 진행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는 지역별 도시재생 계획 수립 및 사업추진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10월 25일부터 총 3회에 걸친 근린재생형 도시재생사업 우수사례 세미나(주최 : 도시재생실증연구단 2세부)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일정) 10.25, 11.8, 11.29 총3회, (장소) 대한상공회의소, (대상) 지자체 공무원, 주민, 전문가 등
 

이번 세미나는 지난 ‘14년부터 추진해온 ’선도지역‘과 올해부터 시작한 ’일반지역‘ 근린재생형 도시재생사업의 다양한 성과와 경험을 공유하고 확산시키는 자리로 마련됐다.

① 거버넌스 구축과 핵심콘텐츠 발굴사례(부산 서구, 인천 강화군), ② 도시재생 선도지역 우수사례(경북 영주시, 전북 군산시), ③ 중심시가지형 사업계획 수립 및 시민참여 사례(부산 영도구, 충북 충주시)를 내용으로 한다.

1차 세미나(10월 25일, 화)는 “근린재생형 도시재생사업의 거버넌스 구축과 핵심콘텐츠 발굴”을 주제로 개최된다.

부산서구 총괄코디네이터인 우신구 교수(부산대)가 “아미초장 도시재생 거버넌스와 주민참여”를 제목으로 도시재생사업 추진을 위한 운영위원회와 전담조직·주민조직 구축 사례와 ‘비석문화’ 등 지역자원을 활용한 계획수립 사례를 설명하고, 인천강화군의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 중인 홍미영 소장(도시건축집단 아름)이 “옛 가로를 따라 지역조직과 함께 걷는 도시재생만들기”를 제목으로 강화군의 지역자산인 ‘왕의 길’을 활용한 핵심 콘텐츠 및 부처 협업사업 발굴 사례를 공유한다.

2차 세미나(11월 8일, 화)는 “도시재생 선도지역 사업추진 우수사례”를 주제로 개최된다.

경북영주시 부코디네이터인 반영선 소장(베타도시건축연구소)이 “영주, 역전(逆轉)이야기”를 제목으로 사업추진과정의 주요 이슈와 마을기업, 소단위 정비사업 등 주요 성과를 설명하고, 도시재생지원기구의 윤주선 박사(AURI)가 “계획에서 실행으로, 도시재생 스타트업”을 제목으로 전북군산시에서 진행 중인 외부 전문가 연계형 청년창업 활성화 사례를 통해 계획내용을 실행에 옮기는 방안에 대한 주요 시사점을 전달한다.

3차 세미나(11월 29일, 화)는 “중심시가지형 근린재생사업 계획수립 및 시민참여 사례”를 주제로 개최된다.

부산영도구 총괄코디네이터인 오광석 교수(한국해양대)가 “사람과 기술, 그리고 지역을 이어주는 대통전수방 프로젝트”를 제목으로 상인과 지역조직 참여를 통한 중심시가지형 근린재생사업의 계획수립 및 협력적 거버넌스 체계 구축에 대한 시사점을 전달하고, 충북충주시 총괄코디네이터인 최순섭 교수(한국교통대)는 “충주 청년자원 연계형 도시재생”을 제목으로 충주 원도심에서 진행되고 있는 푸드바이크 등 청년활동을 자원으로 활용하여 재생사업과 연계한 사례를 발표한다.

세미나는 도시재생실증연구단 누리집(kourc.krihs.re.kr)를 통해 사전등록 후 참석할 수 있으며, 세미나 내용은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www.city.go.kr)를 통해 동영상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손태락 국토도시실장은 “선도지역을 중심으로 도시재생사업의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전국적으로 도시재생사업의 준비·추진이 본격화되는 시점에서 이번 우수사례 세미나를 통해 다양한 성과와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지자체 도시재생사업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국내 사례뿐만 아니라 해외 사례 공유를 위한 국제 콘퍼런스와 지역 중심의 포럼 등의 지속적인 추진을 통해 지자체 도시재생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