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역사와 이야기를 담은 ‘고군산대교’ 등 11개 지명 확정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원장 최병남)은 지난 20일 국가지명위원회를 개최하여 전라북도 ‘고군산대교’ 등 4개 시·도에서 상정한 지명정비(안)을 심의·의결하여 최종 확정(11개)하였다고 밝혔다.

* 전북 : 고군산대교 등 6개, 인천 : 송도국제교 등 4개, 서울·경기 : 구리터널
 

전북의 경우 군산의 새만금방조제에서 선유도, 장자도 까지 연결하는 교량이 신설됨에 따라 이에 대한 명칭을 부여하여 지역의 고유한 이미지와 정체성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고군산대교’는 고군산군도를 연결하는 교량 중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교량이며, '고군산'이란 명칭은 선유도에 있던 수군의 군산진(鎭)이 육지로 옮겨 오면서 '옛 군산'이라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그 밖에, 장구모양의 섬과 술잔처럼 생긴 섬이 붙어 있어 무당이 상을 차려놓고 춤을 추는 모양이라 붙여진 섬 명칭을 반영한 ‘무녀교’ 등 대체로 기존의 도서 명칭을 이용한 지명이 반영되었다.

인천의 경우 연수구 송도 국제도시에 위치한 교량(4개)은 지역 및 도시의 특성을 살린 명칭*이 선정되었다.

* 송도국제교, 컨벤시아교, 아트센터교, 신항만교
 

구리~포천 고속도로(고속국도 19호선) 구간에 새로 생기는 서울시 중랑구와 경기도 구리시를 연결하는 터널은 ‘구리터널’로 결정되었다.

국토지리정보원은 지명이 지역 홍보의 가치와 역사성을 간직하는 등 중요성이 점점 높아짐에 따라, 향후 적극적으로 지명을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