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해외건설 마이스터고, 교육과 취업을 위해 현대건설과 협력한다

  • 서울도시과학기술고-현대건설 간 산학협력 MOU 체결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작년에 개교한 해외건설·플랜트마이스터고등학교(서울도시과학기술고등학교)는 7.12.(수) 14:00시에 현대건설(주)과 산학협력 MOU를 체결하였다.

이번 MOU를 통해 마이스터고교는 산업수요 맞춤형 교육을 운영하고 산학겸임교사를 초빙하며, 특히 재학생은 현대건설의 해외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되는 등 두 기관은 글로벌 마이스터를 양성하기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서울도시과학기술고등학교는 실무 능력과 더불어 외국어 실력까지 갖춘 해외현장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해외건설·플랜트 부문 마이스터고교로 지정되어 지난해 개교하였다.

학교는 우수한 실습 시설을 바탕으로 학생들에게 산업계 수요 맞춤형 교육과 외국어 및 외국 문화 교육을 제공하는 등 마이스터(meister, 기술명장) 육성 기관으로서의 역할에 충실할 뿐만 아니라, 마이스터고만의 장점*을 내세워 높은 입학경쟁률**을 기록하는 등 우수한 학생들에게 어필할 만한 매력까지 갖추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 학비 면제 및 장학금 지급, 기숙사 제공, 해외현장 연수, 취업 지원
** 입학경쟁률 : ‘16년 2.06 : 1, ‘17년 1.35 : 1
 

현대건설은 우리나라 건설업계 최초로 해외공사를 수주하였으며*, 2010년에는 연간 해외수주 100억불을, 2013년에는 누계 수주 1,000억불을 처음으로 달성하였다.

* 태국 파타니-나라티왓 고속도로 공사 수주(‘65)
 

현장에서의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앞으로 건설업계의 미래를 떠받들 ‘쐐기돌* 인재’를 양성하는데 힘쓸 계획이다.

* 쐐기돌(Keystone) : 아치(Arch)형 건축물에서 부채꼴 모양이 유지되도록 하는 돌로, 돋보이지는 않지만 아름다운 아치 건물이 튼튼하게 버티는데 필수 요소임 (현대건설 회사소개 참고)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해외건설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마이스터고등학교와 기업이 두 손을 맞잡은 모범사례가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다른 건설사를 비롯해 엔지니어링 회사, 공기업 등 다양한 기관과 산학협력이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