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고속도로 사고대응 더 빨라진다!

  • 道公-보험사와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업무협약’ 체결
  • 보험사에 접수된 고속도로 사고·고장 정보, 한국도로공사로 실시간 공유
  • 신속한 사고처리 및 2차사고 예방 가능해져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는 지난 6일(금) 성남 한국도로공사 교통센터에서 삼성화재, 현대해상,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과 ‘보험사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및 사고예방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도로공사와 4대 주요 보험사는 고속도로 교통사고 발생 시 보험사에 접수된 사고·고장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할 수 있게 되었다.

한국도로공사는 보험사에 접수된 고객의 사고 위치와 내용 등을 받아 신속하게 사고를 처리하고, 2차사고 예방 조치를 취하게 된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해 삼성화재와 시범 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18.11~’19.7)한 결과 총 8,200여건의 사고정보를 공유하였다. 그 결과, 실제 사고 접보 시간을 기존 16분에서 6분 정도로 단축(64%)되었으며, 이를 통해 2차사고 사망자가 67%(‘18년 상반기 27명→’19년 상반기 9명) 감소하는데 기여한 것으로 보고 있다.
* 접보시간 : 사고 발생시부터 한국도로공사에 사고정보가 전달되기까지 걸린 시간

김상도 종합교통정책관은 “고속도로에서 사고·고장 발생 시 2차 사고로 이어지지 않도록,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를 통한 신속한 대응으로 국민들의 안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