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장관동정] 김현미 장관, “중남미 스마트시티, 인프라 개발 협력 확대”

  • 외교부와 한-중남미 미래협력포럼 공동개최... KIND와 CAF간 MOU 체결 지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29일(금)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외교부와 공동으로 개최하는『2018 한-중남미 미래협력포럼 : 스마트시티와 도시재생 분야에서의 한-중남미 협력』에 참석해 한국의 우수정책 소개와 함께 인프라 개발 협력 활동을 펼쳤다.

이번 포럼에는 ‘엘리우드 아얄라’ 엘살바도르 국토교통부 장관, ‘호세 루이스 도밍게스’ 칠레 교통부 차관을 비롯한 중남미의 스마트시티·도시재생 분야 장·차관급 인사와 파나마, 니카라과, 브라질 등의 지방정부 고위급, 중남미개발은행(CAF) 총재·유엔정주계획(UN-HABITAT) 중남미 본부장·유엔중남미경제위원회 국장 등 14개국, 4개 국제기구의 인사가 참여했다.

김 장관은 먼저 포럼 환영사를 통해 “스마트시티와 도시재생 분야에서 한국과 중남미 국가 간에 다양한 협력체계가 구성되고 상호 협력을 확대할 수 있도록 공동 연구 및 시범사업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금번 포럼에서는 국토부가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함께 자문하고 있는 볼리비아 산타크루스 신도시 협력 사례에 대해 참석자들의 많은 관심이 있었고, 또한, 국토부가 그간 지원해 온 페루 대중교통 사업, 콜롬비아 지능형교통시스템 등 관련 국내 기업들의 사례 공유와 함께 중남미 참석자들과 국내 기업 간의 1:1 비즈니스 미팅도 이루어졌다.

김 장관은 포럼에 참석한 중남미개발은행(CAF) 총재와의 면담자리에서 중남미 지역 내 인프라 프로젝트를 중점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CAF의 한국기업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하면서, “향후 CAF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중남미 인프라 개발에 한국의 발전 경험과 우수한 기술역량이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또한, 김 장관은 이틀전(6.27)에 공식 출범한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를 소개하며 “앞으로 KIND와 CAF가 전략적 동반자로서 서로 협력해 인프라 개발 프로젝트를 적극 발굴하고 사업 성공을 지원하자.”라고 강조했다.
v 김 장관은 면담에 이어서 별도 진행된 “KIND(사장 허경구)와 CAF(총재 루이스 까란사) 간 해외 인프라 도시개발 사업에 관한 양해각서(MOU) 체결식”에도 참석하여 두 기관 간의 공식적인 업무 협약에 대해 기대감을 밝히고 실질적인 협력을 강조했다.

김 장관은 이 자리에서 KIND가 정부와 민간의 가교 역할을 하며 해외투자개발 사업을 이끌어갈 전문 기관인 만큼, 향후 중남미 인프라 개발 협력에 있어서도 중추적 역할을 담당해 줄 것을 당부했다.


2018. 6. 29. (금)
국토교통부 대변인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