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공공건축물, 에너지소비 줄이고 미세먼지 잡는다!

  • 정동극장 등 23개소, ‘19년 공공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 대상선정

건축물 노후화 등으로 에너지사용량이 많은 공공건축물의 에너지성능 개선을 통해 냉·난방비용을 줄이고, 실내로 유입되는 미세먼지를 차단하여 쾌적하고 건강한 실내환경 조성을 위해 현황평가* 및 설계컨설팅** 등 지원을 추진한다.
* (현황평가) 건축물 에너지성능, 실내환경, 안전요소 등을 분석·제시(설계컨설팅) 현황평가 이후 비용분석을 포함한 최적의 에너지성능 개선 방안 제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공공건축물이 선도하여 에너지성능이 우수한 건축물을 조성하고, 그린리모델링의 모범사례를 민간에 보급·확산하기 위해 정동극장, 국립외교원 등 23개소의 “2019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 대상으로 선정하였다.

정동극장은 우리나라 최초의 극장인 “원각사”를 복원한 시설로 상징성이 높은 건축물인 만큼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에너지성능이 우수한 제로에너지건축물로 전환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국립외교원은 외교부 직속 연구기관으로 다수의 국내외 외교관, 교육생 및 일반인이 이용하는 국가 주요 교육·연구시설인 만큼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쾌적한 재실환경을 조성하고 동시에 에너지비용도 절감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보건소, 복지회관, 주민센터 등 나머지 21개소에 대해서도 개별 건축물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컨설팅 진행을 통해 에너지성능이 우수한 건축물로 전환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지원대상은 공모*를 통해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및 공공기관이 소유·관리하는 건축물을 대상으로 서면평가와 현장평가를 종합하여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선정하였다.
* 지원사업 대상모집 공모(1.11~2.28)를 통해 총 42건 접수

특히, 올해는 도시재생뉴딜 활성화를 위해 도시재생뉴딜지구와 일반지구 내 공공건축물을 별도로 심사하고 선정*하였다.
* 도시재생뉴딜지구 내 건축물 6개소, 일반지구 내 건축물 17개소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은 현장실사를 기반으로 에너지성능 개선요소를 발굴하고, 공공건축물 사용자의 의견을 청취하여 수요자 요구를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에너지성능 개선 수준에 따라 각각의 비용분석을 제공하는 동시에 디자인 요소까지 고려된 개선모델을 제시하여 공공기관이 설계컨설팅 이후 그린리모델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향후 그린리모델링을 원하는 공공·민간이 기존의 사례를 참고할 수 있도록 그린리모델링 백서를 제작·배포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김태오 녹색건축과장은 “에너지성능 개선이 어려운 기존건축물의 그린리모델링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공공이 선도하여 성공사례를 적극 발굴하고 보급할 필요가 있다.”라고 하면서 “그린리모델링이 민간에서 보다 활성화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