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장관동정] 김현미 장관 “노사정 협력으로 근로시간 단축 안정적 대응” 강조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서울 중구에 소재한 식당에서 26일(금)에 전국버스운송사업조합연합회 김기성 회장, 전국자동차노동조합연맹 류근중 위원장을 만나 노선버스 근로시간 단축 관련 노·사·정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오는 7월부터 근로시간 단축이 시행되는 경기도 근로자 300인 이상 버스업체 대표들도 참석하여 근로시간 단축과 관련한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수렴하는 자리로 진행되었다.

김 장관은 “근로시간 단축을 버스업계에게 닥친 어려움으로 볼 것이 아니라 인식을 전환하여 양질의 일자리를 다수 창출할 수 있는 기회의 장으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정부와 버스업계, 그리고 노조가 합심하여 대응한다면 근로시간 단축에도 불구하고 시민 불편을 초래하지 않고 노선버스의 운행을 안정적으로 유지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신규 인력 충원, 업계 부담 완화 등 근로시간 단축 관련 대응 방안이 논의 되었으며, 공공형 버스 및 100원 택시 등 버스 노선 개편·조정에 대비한 대안적 수단에 대해서도 논의되었다.

김 장관은 “오늘 이 자리는 ’19.7월이 약 2개월 남은 시점에서 다시 한번 노·사·정이 합심하여 근로시간 단축을 대응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다지는 자리”라고 평가하면서, “정부도 인력 양성 및 이동권 보장 사업, 노선 체계 개편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 라고 밝혔다.


2019. 4. 26
국토교통부 대변인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