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제2차 수도권 주택공급계획에 따른 광역교통개선대책 수립 본격 추진

  • 관계기관 TF 운영을 통한 광역교통개선대책 조기 확정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최기주)는 지난해 12월 19일 발표된 「제2차 수도권 주택공급 계획」의 대규모 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을 구체적으로 마련하기 위한 관계기관 TF를 4월 30일(화)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인천 계양 테크노밸리, 과천 과천지구 총 12.2만호

이날 첫 회의에서는 입주초기 원활한 교통서비스 제공을 위한 지구별 교통대책 수립 방안, 관련 기관 간 협력 방안 및 효율적인 TF 운영 방안 등을 집중 논의하였다.

이번 광역교통개선대책은 대광위 출범 이후 최초로 수립되는 대책으로서 대광위 본연의 조정 권한을 최대한 발휘하여 대책의 실행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심도있는 검토가 필요한 사항은 각 분야별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실무위원회의 심의를 거치도록 하여 계획의 내실화를 도모하고, 입주시기와 교통인프라 공급시기 간 불일치 해소를 위해 셔틀 버스 운영 등 입주 초기 임시 교통대책을 함께 검토할 예정이다.

아울러, 대광위, 전문연구기관, 지자체, 사업시행자가 참여하는 TF 운영을 통해 광역교통개선 대책을 조기에 마련할 계획이다.

그간 광역교통개선대책은 지구지정 이후 확정까지 평균 9.4개월*이 소요됨에 따라 광역교통시설의 적기 공급이 어려웠으나, 금번 TF에서는 개발·교통 관련 기관이 참여한 세부 사업 과제에 대한 사전 조율·협의를 통해 대책 확정 기간을 절반 이상 단축시켜 대책의 집행력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 판교(9개월), 위례(11개월), 동탄2(16개월) 등 9개 택지 평균 9.4개월 소요

김희수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광역교통운영국장은 “이번 기회에 ‘선교통·후개발’의 원칙이 확립될 수 있도록 TF를 적극 가동하여 연내 실행력 있는 광역교통개선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