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설명·반박자료

[설명] 국토부는 철도 공공성을 위하여 벽지노선 운행열차를 유지 또는 증편하고 있습니다

< 보도 내용 (KBS광주 ‘21.9.16일 19시뉴스) >

◈ 무궁화호 노선 감축 한 달... 주민들 “서민의 발 외면”
- 코레일이 수익성을 이유로 순천발 용산행 등 무궁화호를 축소해 서민들에게 부담을 지우고 철도공공성을 훼손

지난 8월 1일 코레일의 무궁화호 운행조정은 KTX 및 일반열차 이용객 이동패턴 및 수요변화 등을 고려하여 장거리를 운행하는 고속열차는 증편하고, 일반열차는 중단거리로 개편한 것입니다.

이에 따라, KTX 운행은 16회 증편하였고, 무궁화호는 14회 운행구간을 단축하거나 운행횟수를 일부 감편하였습니다.

국토부는 철도공공성을 위해서 대중교통 이용이 불편한 벽지노선을 운행하는 열차는 유지하거나, 일부는 증편하도록 지원하여 언론에서 보도된 것처럼 수익성을 근거로 열차운행을 폐지하였다는 것은 사실이 아닙니다.

목록

  • 국토교통부와 관련된 각종 언론에 대한 반박자료입니다.
  • 국토교통부 참고 · 해명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