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교통본부

MENU

해더

본문

보도자료

대학 캠퍼스에서 유니콘 기업 키우기 위해 교육부-국토부-중기부 손잡는다

캠퍼스 혁신파크(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산업입지정책과  게시일: 2019-04-24 12:00  조회수: 1502  

우수 인재와 기술을 보유한 대학 캠퍼스가 혁신적인 창업가가 모여들고, 다양한 기업인이 한데 모여 서로 돕고, 함께 성장하는 혁신성장 생태계로 거듭날 예정이다.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캠퍼스 혁신파크(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관계기관 업무협약」을 4.24.(수) 14:10 용산 상상가*에서 체결하였다.
* 용산전자상가 중 일부를 용산구가 기부채납 받아, 서울시와 함께 창업 공간, 회의실, 메이커 스페이스 등을 구성하여 (예비)창업가 및 일반에 제공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3개 부처는 여건이 우수한 대학 내부나 인근 지역에 새로운 혁신성장 생태계를 조성하는 「캠퍼스 혁신파크」를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에는 선도 사업(2~3개소, 서울 제외*)을 실시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인 확대를 추진하게 된다.
* 서울특별시는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 불가(산업입지법 제7조의2)

3개 부처는 본격적인 사업 시작에 앞서 부처 간 협업 체계를 공고하게 구축하여 「캠퍼스 혁신파크」가 명실상부한 지역의 혁신성장 거점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학령인구 감소로 인해 증가하는 대학 내 유휴 부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지정하고, 기업과 연구소 등을 위한 기업 입주시설, 주거·복지·편의 시설 등을 집중 공급한다.

뿐만 아니라, 입주기업이나 연구소 등에 대학의 산학협력 지원과 창업·중소기업 지원을 맞춤형으로 제공한다.

이를 통해 이제 국내에서도 해외 우수사례*와 같이 산학연 협력이 더욱 활성화되고, 대학에서 양질의 청년 일자리가 늘어나게 될 전망이다.
* MIT와 켄달스퀘어(美), 스탠포드 과학단지(Stanford Research Park, 美), 캠브리지 과학단지(Cambridge Science Park, 英), 하이델베르크 기술단지(獨)

이 날 행사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지역 혁신성장을 위한 대학 산학연협력 활성화는 국토교통부의 산업단지 지정, 중소벤처기업부의 기업 지원 프로그램과 결합하여 한 단계 도약하였다”고 이번 업무협약을 높게 평가하면서, “앞으로도 대학의 산학연협력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시킴과 동시에, 기업이 필요로 하는 연구개발과 애로사항 해소를 지원하여 혁신성장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은 “「캠퍼스 혁신파크」는 도시에서도 혁신역량이 집중된 대학 안에 첨단산업 생태계를 새로 만드는 것으로, 과거에는 도시 외곽에 대규모로 산업단지를 개발하였고, 이천년대 이후에는 도시 인근에 신규 조성하려고 노력했던 것에 비해캠퍼스 혁신파크는 잠재력 있는 기존 대학부지를 활용한다는 점에서 “산업입지 시즌 3“의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라고 언급하였다.

아울러, “국토부는 캠퍼스 혁신파크와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을 융합하여 대학이 혁신과 일자리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장관은 “캠퍼스 혁신파크는 창업보육센터와 같은 기존의 방식에서 한 단계 발전한 새로운 협력모델을 시작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평가하며, “중기부가 축적해 온 기업 지원 역량을 집중하여 캠퍼스 혁신파크가 제2벤처붐을 확산하는데 중요한 정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임을 밝혔다.

한편, 향후 3개 부처는 신속하고 원활하게 캠퍼스 혁신파크를 조성·운영할 수 있도록 실무 협의체를 구성하고, 지원 사항을 지속적으로 구체화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