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교통본부

MENU

해더

본문

보도자료

넘쳐나는 중고차 정보, 자동차 365에서 확인하세요

능동형 알리미(PUSH), 리콜, 고속도로 정보 등 서비스 확대

자동차운영보험과  게시일: 2019-05-14 11:00  조회수: 1338  

* (사례 1) ○○회사 김 대리는 옆 부서 입사동기 이 대리에게 자신의 △△차량을 팔기로 했다. 이 대리는 김대리의 차량이 마음에 들었으나 얼마를 주고 사야 하는지 적정가격을 알지 못해 고민했다. 가격 문제로 고심하던 중에 ‘자동차365’의 “중고차 시세 조회”항목에서 같은 종류의 차량 중고차 시세를 확인하고 차량을 매매하였다.

* (사례 2) 홍길동 씨는 중고차 매매상사에서 차를 구입하고 명의 변경을 신청한 후 관청에서 등록신청을 수리하였는지 궁금하였다. ‘자동차365’앱의 ‘능동형 알리미’(PUSH) 서비스를 통하여 명의변경이 완료되었음을 스마트 폰으로 연락 받았으며, 등록원부를 조회하지 않고도 자동차 이전등록 여부를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었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18년 1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자동차 365(www.car365.go.kr)‘의 조회건수가 180만건을 넘어서는 등 개시 1년 4개월만에 자동차 종합정보포털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고 밝혔다.

‘자동차365’는 인터넷 접속건수가 1,721,260건, 모바일 조회실적이 81,160건으로 서비스 개시 16개월만에 조회수 180만건(일평균 3,716명)을 돌파하였고, 모바일 앱 다운로드 건수도 32,077건에 이른다.

특히 작년 1년간의 이용실적 대비 금년 4개월간의 이용실적이 대폭 증가하였다.

작년 1년간 총 조회건수가 54만여건이었으나 금년 4개월간 조회건수(약 120만건)가 작년 대비 2배이상 증가하여 누적 조회건수가 180만건을 넘어섰다.

금년에 이용실적이 급증한 이유는 능동형 알리미 서비스(Push)*, 중고차 거래와 관련 유용한 정보(등록비, 중고차 시세, 세금 체납 등), 고속도로 통행 정보 서비스 등 국민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한 것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 소유권 등 명의변경, 저당권 설정변경, 정비이력, 제작결함(리콜) 정보 등을 소유자가 신청하면 처리결과를 자동으로 알려주는 서비스이다.

특히, 자동차 안전과 직결되는 ‘자동차 제작 결함(리콜)’ 정보는 능동형 알리미(PUSH) 서비스뿐만 아니라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제공하는 자동차제작결함 자료를 ‘자동차리콜센터’ 항목에서 별도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국토교통부 이대섭 자동차운영보험과 과장은 주유소 유가 정보, 중고차 실제 매물 정보 등 국민에게 필요한 정보 개방을 확대하는 등 ‘자동차 365’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