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항공청

MENU

해더

스크롤메뉴

본문

보도자료

새로운 시대 향한 비행, ‘2019 대한민국 드론박람회’ 개막

11일부터 킨텍스서 제1회 공공분야 드론조종경진대회도 병행

드론 라이트쇼(군집비행), 제주올레길 안심서비스 등 체험·볼거리 풍성

김현미 장관, ‘드론산업 세계경쟁력 위해 지속적으로 힘쓸 터’

첨단항공과  게시일: 2019-12-10 14:00  조회수: 1163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드론산업, 새로운 시대를 향한 비행’이라는 주제로 12월 11일(수)부터 12일(목)까지 이틀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2019 대한민국 드론박람회」를 개최한다.
* 홍보 및 등록 웹사이트 : www.k-droneexpo.kr

2일간 진행되는 박람회는 드론제작업체, 교육기관, 공공수요처 등 많은 기관들이 참여하는 전시행사와 관람객들도 직접 드론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며, 150대 드론 군집비행쇼, 제주도 ‘올레길 안심서비스’, 응급상황 ‘대응시스템’ 등의 드론 활용 시연을 관람할 수 있다.

「2019 대한민국 드론박람회」는 드론기술의 현주소와 앞으로의 발전방향을 집약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드론 규제샌드박스 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이와 더불어 경찰ㆍ소방ㆍ해양경찰ㆍ국토조사 등 드론을 적극 활용하고 있는 공공 분야별 드론조종경진대회*가 개최된다.
* ‘19.12.12(목) 09:00~15:00, 제2전시장 후면 야외주차장

또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드론업계와의 간담회를 개최하여 드론산업 발전을 위한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청취하고, 민ㆍ관ㆍ군ㆍ산ㆍ학 등의 모든 유관기관의 보다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에서는 ‘16년 드론시범사업을 시작으로 ①규제완화, ②자금지원, ③수요-공급 연결을 위한 ’드론 규제샌드박스 사업‘을 통해 올해까지 24개 사업자 및 지자체 2곳을 지원하여 우수기술의 조기 상용화 및 드론산업 외연 확대를 추진하였으며, 공공분야 드론 활용을 촉진을 위한 ‘임무 특화형 드론 조종인력 양성사업’ 등의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제작 및 활용시장을 포함 총 3,500억* 수준의 시장규모가 형성되었다.
* ‘16년 700억, ‘17년 1,200억, ‘18년 2,100억원으로 지속 성장 중

아울러, 시장의 직접수요를 창출하는 공공분야 드론 구매 정책 추진으로 올해 연매출은 20% 수준으로, 드론 사용사업체, 기체신고, 조종자격자수 등의 주요지표는 연평균 80% 수준으로 증가한 것으로 집계되었다.
* 주요지표 추이('16→'19 기준) : (기체신고) 2,172→10,318대, 연평균 68.1%증, (사용사업체) 1,030→2,861개, 40.6%증, (조종자격자) 1,326→27,840명, 175.9% 증

국토교통부는 드론 특별자유화 구역 지정 및 공공분야 국산화율 제고를 통한 신기술 개발 및 실용화 촉진 가속화, 부처간 협업을 통한 중견기업 육성을 추진해 갈 계획이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2019 대한민국 드론박람회를 통해 더 많은 국민들이 드론을 체험하고, 더 많은 학생과 청년들이 드론을 통해 꿈을 실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20년에는 드론 산업에 약 610억원 가량을 지원하여 인력양성, 샌드박스 사업 및 인프라 확장 등에 지속적으로 지원하여 대한민국 드론산업이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