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오늘의 경관을 품어 내일의 경관이 되는 한옥을 찾습니다

2021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계획·준공·사진·영상 부문 9월 13일부터 공모

건축문화경관과  게시일: 2021-06-28 11:00  조회수: 1675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는 한옥의 우수성을 발굴하고 새로운 발전 가능성을 모색하기 위해 「2021 대한민국 한옥공모전」을 개최한다.

* (주최) 국토교통부 / (주관) 건축공간연구원(국가한옥센터)
* (후원기관) 국가건축정책위원회, 한국토지주택공사


2011년부터 매년 개최해 온 대한민국 한옥공모전은 전통한옥의 가치를 재확인하고 현대건축으로서 한옥이 나아갈 방향을 찾아보는 대한민국 최고의 한옥 관련 공모전이다.

이번 공모전은 한옥 계획, 준공, 사진 및 영상의 4개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계획부문은 팀(4인 이내)이나 개인 자격으로 응모할 수 있으며, 올해 주제인 ‘오늘의 경관을 품어 내일의 경관이 되는 한옥 만들기*’에 맞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제시할 수 있다. 이번 주제의 핵심은 기존 한옥의 재생과 이를 이용한 경관 만들기이다.

* 기존 한옥의 재생을 통해 내외부에 다양한 경관을 창출할 수 있는 한옥을 만들고, 1시간, 1일, 1년, 한 사람의 일생, 여러 세대 등 시간이 흐른 뒤에 누군가에게 또 다른 경관이 되는 한옥을 말한다.


또한, 특별상(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상)을 실험정신이 뛰어난 작품으로 선정한다고 하니 자신만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제시할 수 있다.

준공부문은 최근 5년 이내에 준공된 한옥을 대상으로 해당 한옥의 건축주·설계자·시공자·대목장이라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한옥공공건축물 분야를 신설하여 공공기관이 한옥 건축 활성화를 선도하도록 유도한다.

사진과 영상부문은 특정한 주제가 없으므로 한옥의 아름다움, 한옥의 의미와 가치를 독창적인 시각으로 담아낸 작품을 출품할 수 있다. 더욱이 사진부문은 일반인과 청소년을 나누어 접수 받으니 한옥에 관심 있는 청소년들은 공모전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다.

작품 접수는 9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진행하며 1,2차 심사를 거쳐 11월말 최종 당선작을 선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수상 작품은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누리집과 전시회를 통하여 일반에게 공개된다.

계획, 준공, 사진, 영상 등 각 부문별 당선자에게는 국토교통부장관상(대상)을 비롯한 특별상과 본상이 수여되며, 총 상금은 4,850만 원이다.

이 밖에 공모전 취지, 일정, 공모지침 및 참가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누리집(http://competition.hanokdb.kr/)을 통해 바로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엄정희 건축정책관은 “이번 공모전은 외국인을 포함한 모든 국민이 참여하여 우리 전통의 멋과 가치를 품은 우수 한옥 건축사례를 공유하고 한옥의 재생을 통해 현대화와 다양화의 가능성을 확인하는 놀이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