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방국토관리청

본문

국토부 보도자료

일반 광역버스 준공영제로 안정적인 광역교통 서비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일반 광역버스 6개 노선 준공영제 사업자 모집…이용 편의 향상 기대

광역버스과  게시일: 2021-06-28 11:00  조회수: 4829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백승근, 이하 대광위)는 일반 광역버스* 6개 노선을 대상으로 준공영제를 시행하기 위하여 6월 28일(월)부터 7월 13일(화)까지 사업자를 모집한다.

* 직행좌석형 시내버스운송사업 중 「대도시권 광역교통 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령」 별표 1에 따른 대도시권 내 둘 이상의 시ㆍ도에 걸쳐 운행되는 노선


대광위는 「국민교통복지 향상을 위한 버스분야 발전방안*(’19.5)」에 따라 작년 11월부터 광역급행버스(M버스) 3개 노선**을 노선 입찰제 방식 준공영제로 운영하고 있다.

* 버스분야 발전방안 주요내용 : ①일반 광역버스(직행좌석형 시내버스)를 국가사무로 전환, ②M버스(광역급행형 시내버스)를 포함한 광역버스 준공영제 추진 등
** M2341(남양주 월산지구∼잠실역), M5333(안양 동안경찰서∼잠실역),M6427(김포 양곡터미널∼강남역)


아울러, 일반 광역버스도 국가사무로 전환하여 준공영제를 추진하기 위하여 작년 12월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시행령」 등 관련 제도를 정비하였으며, 지난 6월 21일 광역버스 노선위원회 심의를 거쳐 준공영제 시행 대상 6개 노선을 확정하였다.

이번에 준공영제 사업자 모집을 실시하는 6개 노선은 다음과 같다.

➊ (이천 지역) 마장택지개발지구의 입주 개시를 고려하여 해당 지구의 광역교통 이용 불편을 해소하는 등 이천지역에서 서울 강남권역으로의 접근성을 향상하기 위하여 이천 터미널에서 강남역으로 운행하는 노선을 신설한다.

➋ (용인 지역) 남사아곡지구, 역북지구 등 개발사업에 따른 광역버스 이용 수요 증대에 대응하여 용인 남사아곡에서 서울역으로 운행하는 노선을 신설한다.

➌ (양주 지역) 옥정 신도시, 고읍 신도시 등에서 편리하게 서울역으로 접근할 수 있도록 양주 덕정역에서 서울역으로 운행하는 노선을 신설한다.

➍ (시흥 지역) 기존에 운행하는 노선 특성상 차내 혼잡, 탑승 실패 등 불편을 겪고 있는 목감지구 등 주민들을 위해 시흥 능곡역에서 출발하여 목감지구를 거쳐 사당역으로 운행하는 노선을 신설한다.

➎ (광명 지역) KTX 광명역에서 출발하여 인천대학교까지 운행하는 기존 3002번 노선이 보다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업체로부터 면허 반납을 거쳐 이 노선을 준공영제로 전환한다.

➏ (김포 지역) 강화터미널에서 출발, 김포한강 신도시를 경유하여 신촌역까지 운행하는 기존 3000번 노선도 업체로부터 면허 반납을 거쳐 준공영제로 전환한다.

대광위는 각 지역의 이용객들에게 안정적이고 충분한 광역버스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노선별 이용수요 분석을 바탕으로 운행대수·횟수 등을 결정하였으며, 운행개시 이후 주기적으로 각 노선의 이용현황을 모니터링하여 필요시 추가적인 증차·증회운행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일반 광역버스의 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해 신설 노선을 중심으로 차량 내 공기 질을 자동으로 관리하는 스마트 환기 시스템*, 승객석 USB 충전포트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춘 신규 차량을 투입해 나갈 예정이다.

* 차내 CO2 농도가 높아지면 자동으로 차내 공기를 환기시켜주는 시스템


대광위 이광민 광역버스과장은 “장시간·장거리 광역통행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통근·통학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하여 광역버스 서비스가 안정적으로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면서, “이번 준공영제 사업자 모집에 버스회사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