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책Q&A

전신검색장비 관련 Q&A

  • 담당부서항공보안과
  • 담당자음정일
  • 전화번호02-2669-6464
  • 등록일2012-08-10
  • 조회4586
  • 분류항공

 

Q1 전신검색장비는 어떤 장비인가요?

 

공항에서 운용중인 보안검색장비의 일종으로서 항공기 탑승승객에 대한 정밀검색이 필요한 경우, 보안검색요원의 신체 접촉 없이 장비를 활용하여 신속하게 무기 또는 폭발물 등 위해물품을 탐지하기 위한 장비를 말합니다.

 

Q2 전신검색장비를 도입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항공기 안전운항을 방해할 수 있는 위해물품 소재(세라믹?분말 등)의 다양화 및 은닉방법 지능화로 기존 장비로의 검색이 곤란한 경우에 대비하여 항공보안을 강화하는 한편, 보안검색요원의 신체접촉에 의해서만 이루어지던 정밀검색방법을 이원화하여 승객의 보안검색 편의를 도모하기 위하여 도입하였습니다.

 

Q3 전신검색장비 검색대상에 해당하는 사람은 누구인가요?

 

항공기 이용승객 중 정밀검색대상자로 선정(안전운항과 승객 안전을 해할 우려가 있거나 국가기관 등으로부터 통보받은 사람)되어 전신검색장비에 의한 정밀검색에 동의한 사람의 경우에만 검색대상이 되며, 임산부·영유아 등은 애초부터 전신검색장비에 의한 보안검색대상에서 제외하고 있습니다.
* 정밀검색대상자로 선정된 사람이 전신검색장비에 의한 검색에 동의하지 않을 경우에는 보안검색요원의 신체접촉(촉수)에 의한 방법으로 정밀검색을 실시합니다.

 

Q4 전신검색장비에 의한 검색시 사생활 침해우려는 없는지?

 

현재 운용중인 전신검색장비는 검색대상 승객의 사생활 보호를 위해 검색 이미지의 보관·출력·전송·저장기능 자체가 없을 뿐만 아니라 신체 주요부분의 이미지를 식별할 수 없도록 처리하고 있습니다. 또한 검색요원을 승객과 동성(同性)으로 배치하는 한편, 이미지분석실을 별도로 분리·설치하여 분석요원이 검색대상 승객이 누구인지 알 수 없도록 조치하고 있어 사생활이 침해될 우려가 없습니다.

 

Q5 전신검색장비 검색 이미지의 외부 유출 가능성은 없나요?

 

현재 운용중인 전신검색장비는 검색 이미지의 보관·출력·전송·저장기능 자체가 없을 뿐만 아니라 검색이 종료된 후에는 이미지가 자동으로 삭제되도록 하여 외부 유출 소지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고 있습니다. 또한 이미지 분석실에는 카메라·휴대폰 등 촬영 가능한 장비를 휴대할 수 없도록 하고, 보안책임자가 CCTV를 통해 위반여부를 상시 감독하여 외부 유출 위험에 철저히 대비하고 있습니다.

 

Q6 전신검색장비에 의한 검색시 인체 유해성은 없나요?

 

국내에 도입된 전신검색장비 유형은 방사선방식(인천국제공항)과 밀리미터파방식(김포·김해·제주공항) 2가지로서 동 장비는 국내 관련기관으로부터 인체에의 안전성을 검증받아 설치?운용되고 있는 장비입니다. 아울러 우리나라에 도입된 전신검색장비는 이미 안전성이 검증되어 미국 등 세계 여러 나라에서도 운용중인 장비로서 인체에의 영향을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Q7 전신검색장비를 운용중인 국내 공항은 어디 인가요?

 

우리나라에 도입된 전신검색장비는 총 6대로서 현재 인천국제공항에 3대, 김포?김해?제주국제공항에 각 1대가 설치되어 운용되고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