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참고] 원희룡 장관, 24시간 긴급 보고·대응체계 운영

  • 국토부-소속·산하기관을 통해 전국 단위 긴급 대응·지원체계 가동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금천역·광명역 등 집중호우 피해지역 긴급점검을 마친 후 국토교통부 긴급 상황점검 회의를 소집하여 실시간 피해·복구 상황과 비상대응태세를 점검하였다.

23시 현재, 도로는 신속한 복구작업을 통해 국도3호선 연천군 일대와 광주-원주고속도로 원주방향 14.4㎞ 구간은 전면 통행 재개가 이루어졌으며,

용인-서울선 서판교IC 인근, 국도43호선 화성시 일대, 국도31호선 인제 합강리 일원은 조속히 응급복구를 진행 중이다.

철도는 일산선 화정역 선로 침수 피해가 추가 발생(8.9, 17:26경) 하였으나, 신속한 실시간 대응을 통해 1시간 14분 만에 정상운행을 재개하여, 현재 운행 장애 구간은 없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 호우 초기 7개 구간에서 침수·토사유입으로 장애가 발생하였으나 조속히 운행 재개


항공은 현재 피해상황이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아울러, 국토교통부는 호우 상황 발생 이후 즉시 구성한 긴급주거지원반*을 통해, 수해지역 이재민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수도권 내 ‘긴급지원주택‘ 물량을 확보 중이다.

* 국토교통부-LH 합동 TF로, 이재민에게 공공임대주택을 긴급 제공하기 위한 TF


원희룡 장관은 “밤사이 강우가 지속되어 추가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으므로, 본부 및 소속·산하기관에서는 전국의 상황을 예의 주시하고, 유사시 시간을 불문하고 즉시 보고 및 응급 대응체계를 구동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