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포드코리아, 연비 과다표시에 따른 보상 실시

  • 퓨전하이브리드, 링컨MKZ하이브리드 2차종

국토교통부(장관 서승환)는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유)에서 수입 판매한 승용자동차에서 연료소비율 과다표시 사실이 발견되어 소비자에 대한 경제적 보상 등 후속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 대상차량은 2013년 3월에서 4월 사이에 제작된 퓨전하이브리드 9대와 2013년 11월에서 2014년 2월 사이에 제작된 링컨MKZ하이브리드 21대 등 총 30대

소비자에 대한 경제적 보상은 당초 신고한 연비와 변경되는 연비와의 차이에 따라 연간 평균주행거리 등을 고려하여 제작사가 시행하게 된다.

미국의 공인연비 차이에 따라 포드에서 세계 공통적으로 정한 산정근거에 따라 퓨전하이브리드 약 150만원, 링컨MKZ하이브리드 약 270만원을 보상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이번 연비 과다표시와 관련하여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제원 정정과 함께 과징금을 부과하고, 필요 시 변경 신고된 연비의 적정성 여부에 대하여 검증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미국 공인연비 변경 전/후

미국 공인연비 변경 전/후
차량종류 변경 전 변경 후 차이
Fusion Hybrid 47mpg(20.0km/ℓ) 42mpg(17.9km/ℓ) - 10.6%
Lincoln MKZ Hybrid 45mpg(19.1km/ℓ) 38mpg(16.2km/ℓ) - 15.6%

* 1mpg(mile/gallon) = 0.4251 Km/ℓ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유)에서는 이번 연비 과다표시 사실과 관련하여 해당 자동차의 소유자에게 우편 등으로 보상방법 등을 알리게 되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02-2216-1100)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 해당 차량 사진

해당차량사진
퓨전 하이브리드 차량 사진
링컨 MKZ하이브리드 차량 사진
퓨전 하이브리드 링컨 MKZ 하이브리드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