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한·중 도시회의, “스마트시티 협력 강화”

  • 중국 신형도시화 건설에 우리 건설·IT 기업 진출 지원

국토교통부(장관 유일호)는 한·중 경제장관회의(’15.1.29) 후속조치로 10.13(화) 중국 북경에서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와 「제1차 한·중 도시정책 협력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우리 측은 윤성원 국토교통부 도시정책관을 수석대표로 국토부, 토지주택공사(LH), 유비쿼터스도시협회,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관계자 등이 참석하고, 중국 측에서는 쉬린(徐林)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발전규획사 사장을 수석대표로 신형도시화 및 스마트시티 관계자 등이 참석한다.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는 중국의 5개년 계획 등 거시·실물 경제를 총괄하는 경제 수석부처로, 발전규획사는 도시화전략 및 중장기 발전계획 등을 담당한다.

특히 시진핑 중국주석 취임 이후 신형도시화 계획*을 통해 2020년까지 도시인프라건설 등에 40조위안(약 7,300조원)이라는 천문학적인 자금을 투입할 예정이다. 매년 분당만한 신도시를 50개 이상 건설하는 셈이다.
* ’20년까지 도시화율을 상주인구 기준 60%(’13년 53.7%)까지 끌어올려 기존의 수출의존형 경제를 내수주도형으로 바꿈과 동시에 도시인프라, 주택건설 등 투자수요를 유발시켜 지속적인 경제성장을 이루고자 하는 시진핑 정부의 중장기 전략

이번 제1차 협력회의에서는 신도시 건설 경험 및 스마트도시 추진 등의 정책공유를 통해 중국의 신도시 건설 및 실크로드 경제벨트 사업 에서 우리 기업의 참여기회 확대를 모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유비쿼터스도시협회와 중국 스마트시티산업연맹 간에 ① 스마트시티 신기술 소개 및 정보 교환, ② 관련 프로젝트 발굴, ③ 양국 기업의 참여 확대 등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할 예정이다.

또한,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과 중국 청화대 간에 한·중 스마트시티 공동연구소 설립, 우리측 연구 참여대학 선정 등 실질적 협력 강화를 위해 공동연구 심화방안을 협의할 계획이다.
* ’14.11 진흥원-칭화대 간 스마트시티 공동연구를 위한 MOU 체결

국토부 관계자는 “중국 신형도시화는 AIIB(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 일대일로(一帶一路)* 프로젝트 등과 더불어 향후 중국 인프라 시장의 핵심 키워드인 만큼, 이번 한·중 도시정책 협력회의를 통해 건설·IT 분야의 우리 기업들이 중국의 신도시 건설 및 스마트시티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정부 간 협력을 통해 우리 기업들의 해외 사업 진출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시진핑 정부가 추진하는 실크로드 경제벨트(一帶)와 21세기 해상실크로드(一路)를 일컫는 말로, 동아시아와 유럽경제권을 연결하는 초대형 인프라 건설 프로젝트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