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2cm 수준까지 정확도 높인 지오이드 모델…17일부터 제공

  • 평균정밀도(3.55cm→2.33cm) 향상·독도 등 전 영토 포함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원장 유기윤)은 건설·토목공사 및 위치기반 산업에서 위성측량(GPS)을 이용한 간편한 높이결정을 지원하기 위하여 국가 지오이드모델을 고도화하여 제공한다.
* (지오이드모델) 일반적으로 높이(해발고도)를 측정하는 기준이 되는 평균해수면과 GPS로 측정한 높이의 기준이 되는 타원체고의 차이를 연속적으로 구축한 것

‘14년에 구축된 기존의 국가 지오이드모델은 일부 실시간 GPS 높이측량에 활용되고 있었으나, GPS높이측량의 주요 사용처인 건설·토목분야에서 요구하는 정밀도 수준보다 미흡하였고, 적용지역도 제한적이라 실제 적용에는 한계가 있었다.
* GPS를 이용한 평면위치 결정은 수 mm급으로 측정할 수 있으나, 높이위치 결정은 평균해수면을 반영할 수 없어 직접적인 측정 불가

국토지리정보원은 기존 모델(KNGeoid14)을 개선하여 12월 17일부터 국가 지오이드모델(KNGeoid18)을 새롭게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모델은 기존 모델(KNGeoid14)에 비해 평균정밀도가 대폭 향상(3.55cm→2.33cm)됨에 따라 건설·토목현장 등 측량현장에서 활용성을 높였다.

또한, 서비스 범위가 확장*됨에 따라 기존 모델에선 제공되지 않던 독도가 포함되면서 우리나라 주권이 미치는 전 영토에 대한 3차원 위치기반 서비스가 가능하게 되었다.
* (기존) 위도 33°∼39°, 경도 125°∼131° → (개선) 위도 33°∼39°, 경도 124°∼132°

그리고 지오이드모델을 이용한 GPS높이측량이 3·4급 공공수준측량(정확도 3cm, 5cm) 및 일반측량에서도 가능하도록 「공공측량작업규정」을 내년 상반기 중에 개정할 계획이다.

국토지리정보원은 앞으로 최신 국가 지오이드모델이 건설·토목현장 및 다양한 위치기반 서비스 분야에서 실질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추가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로그인 없이 다운 받을 수 있는 간편서비스, 측량관련 종사자 등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활용 소프트웨어(S/W) 제공, 모델 설명서 및 사용자 가이드라인 등 다양한 자료들이 국토지리정보원 국토정보플랫폼(map.ngii.go.kr)을 통해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국토지리정보원 유기윤 원장은 “국가 지오이드모델 고도화 서비스를 바탕으로 위치기반 산업이 보다 발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이 기대된다”면서, “건설·토목공사에서의 GPS높이측량이 보다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오이드모델의 정밀도를 지속 향상할 뿐만 아니라, 향후에는 모바일앱, 드론 등에서도 손쉽게 해발고도 측정이 가능하도록 관련 산업을 적극 장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