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에너지성능 기반 건축설계 확산 실무인력 양성한다

  • 건축물 에너지총량 설계평가 실무교육 8~10월까지 총 6회, 권역별 실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신축 건축물의 에너지절약형 설계 문화 확산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건축물 에너지소비총량 평가 실무 교육”을 8월에서 10월까지 전국 권역별로 실시한다.

에너지소비총량 평가는 건축허가시 제출하는 에너지절약계획서의 핵심 사항인 에너지소요량을 정량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국제표준(ISO52016)에 따라 제작된 전산 프로그램을 통해 산정된다.

즉, 설계자가 건축·기계·전기 부문별로 향, 면적 등 설계요소를 입력하면 프로그램에 의해 자동적으로 에너지소요량이 산출되어 비용경제적인 최적 대안이 선택되도록 한다.

종전에는 정량적 분석없이 체크리스트 형식으로 적용 여부 및 수준을 평가하였으나, 국토부는 업무시설(’17년), 교육연구시설(‘18년)에 대해 자동화된 에너지소비총량 산정 방식으로 전환하였으며, 앞으로 그 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교육은 에너지소비총량 평가의 조기 정착과 저변 확대를 위해 마련된 것으로, 8월부터 10월까지 총 6회에 걸쳐 에너지총량 평가 전문실습을 중점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교육 대상은 에너지성능 평가에 관심있는 건축사, 시공사, 감리사, 대학생 등이며, 지방 거주자의 거리적 접근성을 고려하여 권역별로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비는 전액 국비 지원되며, 교육생으로 선발된 사람은 2일간(15시간) 건축물 에너지소비총량 평가 집중 실습교육을 통해 제도에 대한 이해와 실무능력을 향상시키게 된다.

교육을 희망하는 사람은 7월 25일부터 온라인(www.energy.or.kr)으로 신청서를 제출·접수 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한국에너지공단 건물에너지실(031-8063-2406)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국토교통부 김상문 건축정책관은 “이번 건축물 에너지소비총량 평가 실무교육을 통해 녹색건축 관련 인력의 전문성 및 실무능력 배양 뿐만 아니라 건축물 에너지성능 통합설계의 확산을 통해 효과적인 제로에너지건축물 의무화 기반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