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참고] 대광위, 수도권 지자체 의견 본격수렴 시작

  • 8월 말 발표예정인 광역교통망 기본구상 마련 절차 추진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최기주)는 6월 12일(수) 경기북부청사에서 수도권 동북권역을 대상으로 하는 ‘제1차 지자체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5월 말, “2개월간 8차례의 권역별 간담회를 거쳐 수도권 신도시를 포함한 ‘권역별 광역교통망 기본구상’을 8월까지 마련할 계획임”을 밝힌 것과 관련한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의 첫번째 행보다.

이번 간담회에는 남양주시장, 양주부시장 외에도 서울시, 경기도, LH 및 한국교통연구원 등 관련 기관에서 약 30명 이상이 참석했다.

경기도 본청은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C노선 조속 추진 등, 남양주시는 진접선과 별내선 단절구간 연결 등, 그리고 양주시는 도봉산-옥정 서울도시철도 7호선 연장 등을 건의하였다.

약 2시간에 걸친 간담회를 통해 각 기관별로 다양한 의견이 오갔으며, 대광위는 지자체 건의사항에 대하여 한국교통연구원 등 전문 연구기관 등과 함께 심도있게 검토를 진행할 계획이다.

대광위는 이번 수도권 동북권에 이어 오늘 동남권, 서남권(6.19) 및 서북권(6.25)도 순차적으로 간담회를 개최하고, 오는 7월에는 부산·울산권, 대구권, 광주권 및 대전권역 등의 지역 간담회를 이어서 개최하여 지자체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나갈 계획이다.

<수도권 4대권역 기초지자체 참석대상 >

(동북) 양주, 남양주 / (동남) 서울송파, 성남, 하남, 수원, 용인
(서남) 인천서구, 인천계양구, 화성, 평택, 부천 / (서북) 김포, 파주, 고양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