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강릉역~남강릉간 KTX 열차 탈선(4보)

‘18년 12월 8일 07:35경 강릉발 서울행 KTX제806호 열차가 강릉역 ~남강릉간 운행 중 10량이 탈선하였으며, 15명의 부상자가 발생


열차탈선으로 15명의 부상자*(승객 14명, 직원 1명)가 발생(‘18.12.8. 12시 기준)하여 인근병원으로 이송하였으며, 승객 14명은 모두 귀가하고, 직원 1명은 진료 중

* 승객 1명이 추가로 통증을 호소하여 병원 진료


열차에 탑승한 승객은 전원 버스로 연계수송하여 진부역 및 강릉역으로 이동하였고, 서울~진부 구간은 열차로 수송 중(강릉~진부는 버스 33대 운행 중)

사고로 KTX 차량 10량이 탈선하고, 전차선 및 조가선 약 100m가 단선되었으며, 레일 약 400m가 굴곡되는 등* 물적피해가 발생

* 전철주 1본 파손, 가동브래키트 2본 파손, 급전선 1개소 단선, 침목 340정 파손 등


국토교통부는 위기단계를 경계단계로 격상(11:00)하고, 철도안전정책관을 실장으로 상황실을 운영 중임

사고수습 지원 및 현장 안전활동 등을 위해 2차관 및 철도국장, 철도안전감독관(7명), 철도경찰(12명)이 현장 출동하였고, 또한, 사고원인 조사를 위해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4명)가 현장 출동하였음

한국철도공사는 296명 및 기중기, 모터카 등을 동원하여 복구 중이며, 복구예정 시간은 ‘18.12.10(월) 02시경으로 추정됨

한편, 국토교통부 김정렬 제2차관은 강릉시, 철도공단, 철도공사와 긴급회의를 개최(14:30, 강릉시청)하여 “탈선사고로 인해 국민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마음깊이 사과드리며, 빠른 복구와 안전한 운행 재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제2차관은 강릉시(김한근 시장), 행정안전부(이승우 사회재난대응정책관), 철도공사, 철도공단, 소방방재청 등 유관기관 간 긴밀하고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조속하고 안전하게 복구되도록 당부했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