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수원↔서울역, 용인↔교대역 M버스 노선 신설

경기 수원 등 수도권 주민들의 출·퇴근 교통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

광역버스과  게시일: 2020-09-24 11:00  조회수: 4937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최기주)는 지난 화요일(9월 22일)에 광역버스 노선위원회를 개최하여 광역급행버스(이하 ‘M버스’) 2개 노선 신설을 결정하였다고 밝혔다.

지속적인 광역버스 이용수요 증가에 따른 기존 노선의 높은 혼잡도로 인해 수도권 출․퇴근에 어려움이 있었던 경기도 수원시 및 용인시 지역에 서울행 M버스 노선이 신설될 예정이다.

이번에 신설될 노선은 각 노선의 대중교통 통행 수요 및 신도시 개발로 인한 장래 이용 수요, 기존 광역버스 노선의 혼잡도,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지원 의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선정되었다.

신설이 결정된 M버스 2개 노선은 향후 운송사업자 모집 공고 등을 통해 운송사업자를 선정하고, 면허 발급 등을 거쳐 운송 개시 할 예정(’21.上)이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최기주 위원장은 “앞으로도 수도권 출․퇴근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을 위하여 신도시 등 대중교통 여건이 열악한 지역을 대상으로 M버스 노선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