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코로나 이후 시대 선제 대응… 조종사 양성과정 개편

  • 수강 편의성 높이고 실제 취업준비과정에 도움 되도록 구성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는 팬데믹 장기화로 위축된 조종인력 양성사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우수한 조종인력을 지속적으로 양성하기 위하여 기존에 임시로 운영하고 있던 코로나 특별과정을 8월부터 개편·운영한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09년부터 울진비행훈련원을 통해 연간 120명 이상의 조종사 양성사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해 코로나-19가 발생한 이후 임시로 ’코로나 특별과정‘을 개설· 운영해왔다.


< 조종인력 양성사업 개요 >


◇ 조종사 비행훈련을 위해 해외로 나가는 수요를 국내로 전환하고, 국내 우수조종사 자급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정부 보조사업으로 조종인력 양성사업 추진 (‘09~)

* 조종인력 총 1,058명 양성, 662명 취업(62.5%), 257명 교육 중 (‘21.6월 기준)


그러나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항공산업 위기로 조종사 채용이 동결되면서 조종훈련 지원자도 급감하였다. 이에 국토교통부는 기존 ‘코로나 특별과정’을 ‘실용적인 취업준비과정’으로 개편하였다.

이번 교육과정의 개편으로 수강생들은 수도권에서 주말과 야간 시간대에도 교육을 받을 수 있게 되었으며, 항공사 채용정보 제공 △항공사가 참여하는 현장 중심의 교육과정 △조종역량 자가진단 △채용임박 시점에 맞춰 지식·기량을 집중 보완하는 등 실용적인 취업준비에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신규 비행교관의 고용안전성 강화를 위해 지원하던 채용지원금(임금 월 1백만 원) 지원 대상과 기간을 확대(35명 → 50명, 3개월 → 6개월)하고, 취업준비생 교육비 부담 완화를 위하여 제트기 훈련과정에 정부지원(30명, 과정당 150만원→300만원)도 늘였다.

이번에 개편된 교육훈련과정과 지원방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내달 2일부터 하늘드림재단 누리집 (http://www.skydream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전화문의 : 하늘드림재단 02-2661-2503

국토교통부 김용석 항공정책실장은 “이번 개편은 훈련생들이 중단 없이 비행경력을 쌓으며 취업을 준비할 수 있도록 설계한 만큼, 코로나 이후 항공수요에 대비하고 조종사 수급안정화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