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영주다목적댐 준공…낙동강 수질개선·국민 물복지 증대

  • 국내 최초 모래보존대책 도입, 환경·생태를 고려한 댐건설 모델 제시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와 K-water(사장 이학수)는 경북 영주시 평은면 일대에 2009년부터 추진하여 온「영주다목적댐 건설사업」을 마치고 2016년 10월 25일 준공식을 개최한다.

영주댐은 낙동강 유역 수질개선을 위한 하천유지용수 확보와 최근 이상기후에 대비한 홍수피해 경감 및 경북 북부지역의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위해 지난 2009년 착공하였으며 높이 55.5m, 길이 400m의 복합댐*으로 총사업비 1조 1,030억 원이 투입된 사업이다.

* 좌안 콘크리트 중력식댐(193m) + 우안 콘크리트 표면차수벽형 석괴댐(207m)
 

영주댐 준공으로 연간 2억㎥의 맑은 물을 확보하고, 이 중 1억8천㎥을 하천유지 및 환경개선용수로 공급함으로써 낙동강 수질개선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또한 영주시, 상주시 등 경북 북부지역의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위한 생·공용수 1,000만㎥을 확보하고, 7,500만㎥의 홍수조절을 통해 집중호우로 인한 홍수피해를 예방하는 한편 수력발전을 통해 연간 15.78GWh*의 청정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게 된다.

* 연간 3,288세대(4인가구 기준)가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
 

영주댐은 모래가 많은 내성천 하천특성을 고려하여 댐 건설로 인한 모래영향 최소화를 위해 국내 최초로 모래보존대책을 도입하였다.

댐 내에는 배사문*을 설치하여 저수지에 퇴적되는 모래를 하류로 방류할 수 있도록 하였고, 상류 13㎞ 지점에 유사조절지**를 설치하여 상류에서 유입되는 모래를 모아서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하천환경과 생태를 고려한 친환경 댐건설 모델을 제시하였다.

* 배사문 : (위치) 본댐, (폭) 5m, (높이) 5m
** 유사조절지 : (길이) 287m, (높이) 10m~18.3m, (형식) 콘크리트댐식 고정보
 

아울러, 영주댐 주변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연계하여 저수지 주변에는 국내 최장(길이 51㎞) 순환도로를 개설하고, 수변공간을 활용한 이주단지(3개소, 66세대)를 조성하여 수몰민 재정착을 지원하였다.

물문화관, 오토캠핑장, 문화재체험단지 등 다양한 편의시설은 지역주민의 여가·문화생활 증진과 영주시의 새로운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