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2020 지속가능 교통도시 평가」 우수 지자체 선정·발표

  • 부산, 수원, 남양주, 의왕시가 가장 우수한 것으로 뽑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도시의 교통분야 지속가능성을 제고하기 위한『지속가능 교통도시 평가』에서 부산광역시, 수원시, 남양주시, 의왕시를 2020년도 우수지자체로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 수상도시별 주요 정책사례 》
① 부산광역시(특/광역시 그룹) : 아이들 보행자유존 등 교통약자정책
② 수원시(30만이상 단일도시 그룹) : 출퇴근 전세버스 운행지원 등 대중교통정책
③ 남양주시(30만이상 도농복합도시 그룹) : 청각장애인 택시 등 교통약자정책
④ 의왕시(10~30만 도시그룹) : 광역버스 노선입찰제 등 대중교통정책


지속가능 교통도시 평가는 지속가능 교통물류 발전법 제15조에 따라 2010년부터 매년 실시해 오고 있으며, 한국교통연구원과 전문가 평가위원단(12인)이 인구 10만 명 이상 75개 도시를 대상으로, 인구 및 도시특성을 고려하여 대상도시를 4개의 그룹별로 구분하고, 환경·사회·경제 3개 부문에 대해 총 2개의 평가지표(현황평가 20개, 정책평가 12개)를 기준으로 평가하였다.

아울러, 이번 평가에서는 우수 지자체 뿐 아니라, 인천시의 수요응답형 대중교통(I-MOD) 서비스 실증사례, 부산시의 도심전역 안전속도 5030 시행사례, 전주시의 시내버스 무제한 정기권 도입사례, 남양주시의 남양주형 버스 준공영제 시행사례를 우수정책사례로 선정하여 다른 지방자치단체가 향후 지속가능한 교통정책에 참고할 수 있도록 하였다.

우수지자체로 선정된 4개 도시에는 국토교통부장관상이, 우수정책사례로 선정된 지자체에는 교통연구원장상과 한국교통학회장상이 수여된다.

국토교통부 교통정책총괄과 박지홍 과장은 “이번 지속가능 교통도시 평가를 통해 지자체의 우수한 교통정책을 발굴하고 이를 공유하여 지자체가 지속가능한 교통정책을 적극적으로 실시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히면서, “국토부는 대중교통·안전·환경 등 지속가능한 교통정책을 지속 개발하고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하였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