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페이스북보내기 트위터보내기 밴드보내기 카카오스토리보내기

내달 4일부터 KTX광명역 도심공항서 미국행 탑승수속 개시

  • 인천공항 발 7개 국적사 전 노선…리무진 운행간격 단축 편의성 제고

6월 4일부터 KTX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18. 1. 17. 개항)에서 미국행 (괌, 사이판, 하와이, 본토) 항공편 탑승수속이 개시되며 이로 인해 인천공항에서 출발하는 7개 국적사(대한, 아시아나, 제주, 티웨이, 에어서울, 이스타, 진에어)의 모든 노선에 대하여 수속이 가능해진다.

지난 1월 17일 개항한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은 그동안 미국행노선을 제외하고 국제선 탑승수속 서비스를 하였으나, 5월 중 전 입점 항공사별로 美교통보안청(TSA)의 미국행 수속 운영계획 승인과 체크인 인력의 보안질의 교육을 완료함에 따라 미국 교통보안청과 6월 초 수속 개시에 합의하였다.

* 미국 정부의 「미국행 항공기 항공보안강화조치(‘17.10.)」에 따라, 항공권 발권시보안질의 등 추가절차가 필요하며, 도심공항에서 미국수속을 하기 위해선 보안시설·검색장비 및 보안질의 등 운영계획에 대한 美 교통보안청 승인 필요


광명역 도심공항의 5월 기준 탑승수속 실적은 하루 평균 약 210명 수준으로 서울역 도심공항의 개항초기 실적(하루 평균 약 150명, 현재 약 700명) 등과 비교해 볼 때 비교적 빠르게 활성화되고 있다.

광명역 도심공항과 인천공항을 논스톱 운행하는 리무진버스(광명역 → 인천공항 1터미널 : 약 50분)는 하루 평균 이용객이 약 1,000 여명 수준으로 코레일에서 버스 증차(8대 → 12대)를 준비 중이다.

* 버스 구매계약 등 관련 절차 진행 중으로 9월경 현장 투입예정, 그 이전까지는 금호고속 측과 기 협약되어 예비차(2〜3대) 투입·운영(2월부터 기 투입)


광명역 도심공항에서 발권과 출입국 수속을 마치고 리무진 버스로 인천공항으로 이동할 경우, 서울역 경유시보다 이동 및 수속시간이 약 35~55분 단축되고 인천공항에서는 패스트 트랙(T1: 2·3·4·5번 출국장 승무원 통로 / T2: 2개 전용통로)을 통한 신속한 출국이 가능하다.

이와 관련하여 조형익 코레일 여객본부장은 “개항 초기인 광명역 도심공항이 조기에 활성화될 수 있도록 홍보와 이용객 안내도 대폭 강화할 계획이다.”라고 강조하였다.

주현종 국토교통부 항공정책관은 “미국행 수속을 하려면 미국 교통보안청이 실시하는 까다로운 항공보안평가를 통과하여야 하는데, 광명역 도심공항은 보안성과 안전성을 모두 인정받은 셈”이라면서, “이번 미국행 수속개시로 항공과 철도교통을 유기적으로 연결하는광명역 도심공항이 성공적으로 활성화하는데 발판이 마련된 것으로 평가한다.”라고 밝혔다.

목록

  • 국토교통부의 최신 보도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 국토교통부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이용자의 본인 확인을 위하여 휴대폰 본인 인증 및 아이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확인